교육정책
교육현장
학교탐방
대학·입시

대전교육청, 지방공무원 고등학교 자녀 상피제 적용 전수조사

2021. 04.06(화) 15:11
지방공무원 부모‧학생자녀
같은 학교 다니기 제한
[스쿨iTV] 대전시교육청(교육감 설동호)은 학교현장의 투명성 제고를 위해 지방공무원 상피제 운영에 따른 공립 고등학교에 다니는 자녀 현황을 4월 6일(화)부터 8일(목)까지 3일간 전수조사한다고 밝혔다.

상피제 운영 계획은 타시도에서 교원 자녀에게 시험지 답안을 유출했다는 의혹이 현실화되면서 공정성 강화 차원으로, 학생부와 내신성적의 중요성이 큰 현실을 감안해 같은 학교에 부모와 자녀가 함께 있는 경우 발생할 수 있는 부정행위 등을 원천적으로 차단하기 위해 실시하고 있다.

대전교육청은 2020년에 지방공무원 고등학교 상피제를 처음으로 도입해 올해 두번째 시행하고 있으며, 전수조사를 통해 대상자가 발생할 경우 다가오는 7.1자 정기인사에 반영해 전보 발령으로 학생 교육권을 보장하는 한편, 자녀가 재학하는 지방공무원은 해당학교로의 전보인사가 제한된다.

지방공무원 정기인사는 매년 1월 1일과 7월 1일 실시하며, 지난해에도 고등학교 상피제 적용 현황을 조사한 결과, 같은 학교에 다니는 직원 1명에 대해 자녀가 있는 학교를 벗어나도록 전보인사가 반영돼 다른 학교로 배치됐다.

대전교육청 김종무 총무과장은 “학업성적관리는 대전교육에 대한 신뢰와 직결되는 만큼, 지방공무원이 문제를 출제하지는 않지만 학교 인쇄 업무 등 시험지 유출 개연성을 사전에 방지하는 차원에서 상피제를 적용해 공정하고 투명한 인사시스템을 정착하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한구 hyun@schooli.kr
제494회 전남교육 NEWS
회사소개조직도회사연혁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FAQ
주소·: (06953) 서울시 동작구 대방동2길 40-10, 402호등록번호 : 서울 아 02348 등록일 : 2012년 11월 19일
발행·편집인 : 장현덕 전화 : 02-811-0888 팩스 : 02-831-4689 이메일 : hyun@schooli.kr
청소년보호 및 윤리강령 책임자 : 윤현한대구·경북권본부 호남권본부제주권본부

< 스쿨아이티비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