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정책
교육현장
학교탐방
대학·입시

교총, 중도·보수 교육감 후보 ‘단일화’ 촉구

2022. 03.22(화) 19:34
[스쿨iTV] 6월 1일, 전국 시·도교육감 선거를 앞두고 지역마다 후보 난립과 단일화 논의로 진통을 겪고 있다. 특히 서울, 인천 등 여러 시도에서 중도·보수 후보 단일화가 지지부진한 상태다.

이에 한국교원단체총연합회(회장 직무대행 권택환)는 “기초학력 저하, 이념·편향 교육, 내로남불 식 교육독주 등 지금의 교육위기를 극복하기 위해서는 중도·보수 교육감 후보 단일화가 반드시 필요하다”고 촉구했다.

또한 “지금과 같은 중도·보수 교육감 후보들의 난립, 분열은 교육본질 회복과 ‘교육 바로잡기’를 바라는 교육계와 국민의 염원을 저버리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교총은 “이제 학생 기초학력진단조차 일제고사로 폄훼하며 좌절시킨 평둔화(平鈍化) 교육, 고교체제를 정권 이념에 따라 만들고 없애기를 반복하는 교육법정주의 훼손, 아무런 준비 없이 고교학점제 2025년 도입만 강행하는 임기 말 정책 대못박기, 자기 자녀는 자사고·특목고 보내면서 특권학교 비판하며 교육 획일화 추진하는 내로남불식 교육독주, 민주시민이라는 허울아래 책임은 없이 선거·노동·인권만 강조하는 이념 편향 교육, 무자격 교장공모제‧특별채용 같은 내사람심기 식 교육감 인사전횡 등을 반드시 바로잡고 되돌려야 할 때”라며 “4년 전 중도·보수의 분열이 가져온 필패의 전철을 되풀이 밟아서는 안 된다”고 강조했다.

이어 “무엇보다 먼저 단일화 기구가 후보자들과 함께 공정, 투명한 단일화 절차를 마련하고 합의를 도출하는 노력이 필요하다”며 “또한 후보자들도 양보와 타협을 통해 대승적 차원에서 단일화 결단과 실천에 나서기를 촉구한다”고 밝혔다.
장준덕 기자 hyun@schooli.kr
회사소개조직도회사연혁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FAQ
(06953) 서울특별시 동작구 대방동2길 40-10 노블레스파인힐 402호등록번호 : 서울 아 02348 등록일 : 2012년 11월 19일
발행·편집인 : 장현덕 전화 : 02-3143-7855(代) 팩스 : 02-3143-7856 이메일 : hyun@schooli.kr
청소년보호 및 윤리강령 책임자 : 윤현한대구·경북권본부 호남권본부제주권본부

< 스쿨아이티비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