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반
콘텐츠
탐방
체험

대구-경북교육청, 지역이해교육 '국내 독립운동길 탐방' 참가

2021. 10.03(일) 15:08
구미 동락공원 장진홍 동상 앞 단체사진(정화중학교)
대구·경북인의 독립운동 활약상을 탐구, 지역 선열에 대한 자긍심 고취
[스쿨iTV] 대구시교육청(교육감 강은희)은 지역이해 교육 상호협력 및 대구-경북교육청 교류 증진을 위해 경상북도교육청 진행하고 있는「2021. 국내 독립운동길 탐방」프로그램에 참가했다.

대구시교육청과 경북교육청은 ‘대구-경북교육청 교류증진협의회’를 구성해 ‘대구·경북 다시보기 상호 협력’등 다양한 과제를 수립 추진하고 있다.

이에 우리 교육청은 대구·경북 다시보기 프로그램 개발 및 보급을 위해 올해 초 ‘내 고장 대구·경북 다시보기’도서를 출간해 학교 및 지역 공공도서관에 배부했고, 현재 자료에 기반한 내 고장 바로 알기를 주제로 30팀의 ‘대구·경북 다시보기’학생동아리가 우리 지역의 역사·자연·문화·예술·정신에 대한 탐구 및 체험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정화중학교의 [발디딤]과 [역사속으로 풍덩] 동아리는 일제강점기에 대구 학생들의 항일독립운동에 대한 탐구를 주제로 활동하고 있고, 학생들이 경북 지역 선열들의 독립운동 활약상도 함께 체험하고 탐구해 보고자 지난 12일(토) 「2021. 국내 독립운동길 탐방」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됐다고 밝혔다.

「2021. 국내 독립운동길 탐방」은 우리 지역 청소년들의 독립운동 현장 탐방으로 올바른 역사의식 함양 및 대구·경북인의 독립 정신을 계승케 하여 우리 고장에 대한 자부심과 애향심 고취하기 위해 경상북도교육청이 마련한 지역이해교육 프로그램이다.

프로그램에 참여한 학생은 구미지역의 왕산허위선생기념관 및 의열투쟁가 장진홍, 김천지역의 독립운동가 김단야의 발자취를 따라가보며 “교과서 등 책에서만 보았던 선열들의 생생한 독립 운동의 역사를 눈으로 보고 그 뜨거움을 느껴볼 수 있는 의미 있고 보람된 시간이 되었다”라고 말했다.

강은희 교육감은 “대구와 경북은 역사, 문화적으로 그 뿌리를 같이 하고 있어 지역이해 교육을 위해서는 상호간 지속적인 교류와 협력이 중요하다”라며, 우리교육청이 후원하는「대구·경북 다시보기 UCC공모전」에도 경북 지역의 많은 학생들이 참여해 “대구·경북의 독립운동의 역사를 참신한 아이디어와 다양한 시선을 담은 이야기로 만들어 우리 고장을 더욱 깊이 이해하고, UCC로 재창조 된 콘텐츠들이 서로 공유돼 지역이해교육이 더 활성화되고 대구·경북의 함께 상생해 나아가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권광혁 기자 hyun@schooli.kr
회사소개조직도회사연혁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FAQ
(06953) 서울특별시 동작구 대방동2길 40-10 노블레스파인힐 402호등록번호 : 서울 아 02348 등록일 : 2012년 11월 19일
발행·편집인 : 장현덕 전화 : 02-3143-7855(代) 팩스 : 02-3143-7856 이메일 : hyun@schooli.kr
청소년보호 및 윤리강령 책임자 : 윤현한대구·경북권본부 호남권본부제주권본부

< 스쿨아이티비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