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전체기사 교양 예능 시사
2019.10.13(일) 11:16
교육초대석
동정
인사·부고
피플
인터뷰

박경미 의원, 대학 연구실 안전사고 4년간 1.6배 증가

2019. 10.10(목) 09:36
- 최근 5년간 1,023건... 유형별로는 자창상(32%), 화상(29%), 감염(11%) 순

[스쿨iTV] 대학 내 연구실 안전사고가 최근 4년간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박경미 의원(국회 교육위원회·운영위원회)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로부터 제출받은 <대학별 연구실 사고발생 현황> 자료에 따르면 대학 연구실 안전사고는 2015년 170건에서 2018년 266건으로 4년간 1.6배 증가했다.

2015년부터 2019년 7월까지 발생한 연구실 안전사고는 총 1,023건이었으며, 유형별로 살펴보면 자창상 사고가 329건(32%)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화상 사고가 296건으로 전체 사고의 29%를 차지했으며, 건수 또한 매해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밖에 감염, 골절 등 사고가 높은 빈도로 나타났으며, 동물, 곤충 등에 물려서 발생하는 교상 사고나 피해 정도가 심각한 절단 사고 또한 올해를 포함해 매년 1건 이상씩 발생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학교별로 살펴보면, 최근 5년간 가장 많은 연구실 안전사고가 발생한 학교는 고려대학교(49건)로 나타났으며, 이어 서울과학기술대학교(48건), 서울대학교(46건), 경북대학교와 혜전대학교(36건)에서 안전사고가 많이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서울대학교의 경우 2015년 2건에서 2018년 17건으로 4년 새 안전사고 건수가 8배 이상 크게 증가했다.

박경미 의원은 “위험물질과 실습장비 등이 있는 연구실에서의 안전사고는 자칫 대형 사고로 이어질 수 있어 각별한 주의와 관심이 필요하다”며, “연구실 안전사고 예방과 더불어 사고에 대한 후속조치, 무엇보다 미래의 연구자인 학생들에게 안전한 실험·실습 환경 조성을 위한 종합적인 대책 마련에 교육부를 비롯한 관계부처가 함께 만전을 기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장현덕 hyun@schooli.kr
지방자치 교육초대석
회사소개조직도회사연혁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FAQ
주소·: (06953) 서울시 동작구 대방동2길 40-10, 302호등록번호 : 서울 아 02348 등록일 : 2012년 11월 19일 통신판매업 : 제 2017-서울동작-0398호
발행·편집인 : 윤현한 청소년보호 및 윤리강령 책임자 : 장준덕 전화 : 02-811-0888 팩스 : 02-831-4689 이메일 : hyun@schooli.kr

< 스쿨아이티비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