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전체기사 교양 예능 시사
2019.08.18(일) 19:31
교육정책
교육현장
교육공동체
학교탐방

전남교육청, 자유한국당의 5.18민주화운동 왜곡 규탄한다!

2019. 02.11(월) 19:20
[스쿨iTV]최근 자유한국당 일부 의원들이 현재 민·형사상 재판에 계류 중인 지만원씨를 앞세워 5.18민주화운동의 역사적 진실을 왜곡하고, 숭고한 희생자들을 모독하고 있어 전남교육 가족들은 분노를 금치 못한다고 했다.

5·18민주화운동은 ‘5.18민주화운동 특별법’과 법원의 판결, 헌법재판소의 결정으로 역사적 진실이 이미 밝혀졌으며, 1993년 우리 정부가 국가기념일로 지정한 이래 매년 정부 주최 기념식을 거행해오고 있다. 민주주의를 수호하기 위한 전남도민과 광주시민의 숭고한 정신은 매년 온 국민이 추모하고 기억하고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미 허위사실로 판명된, 왜곡된 망언들을 쏟아내는 일에 국민을 대표하는 국회의원들이 앞장서고 동조했다는 점에서 심한 유감과 함께 강력히 규탄하며 국민들 앞에 사죄할 것을 촉구했다.

2019년은 3.1운동과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이 되는 해로서 역사의 진실을 규명하고, 국민통합의 새시대를 열어가고자 하는 국민들의 기대가 어느 때보다 높다. 현 정부는 국정과제로 “국민눈높이에 맞는 과거사 문제 해결”을 제시하고 있다. 백번 양보한다 하더라도 광주민주화운동을 생생하게 남긴 ‘위르겐 힌츠 페터’ 독일 기자의 참혹한 사진을 보고도 그러한 왜곡된 언사를 할 수 있다는 말인가?

자유한국당은 5.18민주화운동의 정신을 짓밟는 행위에 대한 책임을 물어 국민들에게 큰 충격과 슬픔을 안긴 이들 당사자들을 처벌해야 한다고 토로했다.

앞으로 전남교육청과 교육가족들은 왜곡된 역사인식을 바로 잡고, 역사계기교육을 강화해 5.18 민주화운동의 진실을 알리고 교육하는 데 더욱 노력할 것임을 밝혔다.
장현덕 hyun@schooli.kr
지방자치 교육초대석
회사소개조직도회사연혁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FAQ
주소·: (06953) 서울시 동작구 대방동2길 40-10, 302호등록번호 : 서울 아 02348 등록일 : 2012년 11월 19일 통신판매업 : 제 2017-서울동작-0398호
발행·편집인 : 윤현한 청소년보호 및 윤리강령 책임자 : 장준덕 전화 : 02-811-0888 팩스 : 02-831-4689 이메일 : hyun@schooli.kr

< 스쿨아이티비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