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전체기사 교양 지식정보 비주얼뉴스 웹툰뉴스
2018.12.13(목) 20:03
교육정책
교육현장
교육공동체
학교탐방

서울외국어고, 주한독일문화원 지원 스마트교실 개관

지난 9월 독일외무부 파트너학교 선정, 디지털 매체활용 외국어학습 지원

2018. 03.14(수) 09:58
[스쿨iTV] 서울시교육청(교육감 조희연) 소속 서울외국어고등학교(교장 김강배)는 지난 13일(화) 15시부터 ‘외국어교육을 위한 최첨단 스마트교실’을 개관한다.

이번 스마트교실에는 독일정부의 지원으로 스마트 전자칠판, 애플TV, 아이패드 등 멀티미디어 학습이 가능한 다양한 디지털 미디어 기기가 설치됐다.

개관식에는 울리케 드리스너 주한독일문화원 부원장을 비롯해 이동진 도봉구청장, 임종근 교장(현 잠일고 교장, 전 성동광진교육지원청 교육장), 우종선 교장(현 대영고 교장, 전 교육부 교육연구관) 등 100여명이 참석한다.

서울외국어고등학교는 주한독일문화원의 파트너학교(Paschschule, 이하 PASCH)로 선정돼 지난 9월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업무협약을 통해 주한독일문화원(Goethe-Institut)으로부터 △교수역량 제고를 위한 교육훈련 프로그램 지원 △회화교재 무상지원 △독일어인증시험 무상지원 △독일현지 어학연수장학금 지원 등의 다양한 혜택을 제공 받게 됐다.

PASCH는 독일을 중심으로 전 세계 2,000개교 이상을 연결하는 네트워크이다. 독일 외무부는 2008년부터 독일어를 제2외국어 과목으로 선택한 학교와 협력해 공동 행사 및 교환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등 국제적 학습공동체를 만들어가고 있다.

독일문화원(Goethe-Institut)은 100개국 이상에서 약 600개의 PASCH학교와 네트워크를 형성하고 있으며, 각국 교육제도에 외국어로서의 독일어 입지를 공고히 하고 있다.

주한독일문화원은 △독일어 학습자의 인원 △학교의 독일어 수업의 질 △독일어교사의 수와 의지 △독일어 교육에 대한 학교장의 열의 등을 고려하여 파트너학교(PASCH)를 선정하고 있다.

파트너학교(PASCH)는 전국에 총 4개교(서울외고, 대원외고, 대전외고, 부산국제외고)가 있는데 스마트교실 지원은 서울외고가 최초이다.

김영진 독일어 교사는 “이번 스마트교실 개관을 통해 스마트기기를 활용한 교수설계를 적용해 외국어 학습에 특화된 수준 높은 교육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하며 “앞으로 체계적이고 다양한 외국어 교수방법 확산을 위해 국내 다른 학교에도 그 시설을 개방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김강배 서울외고 교장은 “국내 파트너학교(PASCH) 중 처음으로 스마트교실을 서울외고에 개관하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하며, 학생들의 외국어학습 역량제고와 문화교류를 위한 체계적인 지원과 협력을 해주신 독일정부와 주한독일문화원에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서울외국어고등학교는 한남동에 소재한 외국인학교인 서울독일학교(Deutsche Schule Seoul International)와도 정기적인 상호방문, 문화교류 행사를 개최하여 학생들의 글로벌 역량 제고를 위한 외국어 전문교육을 시행해 오고 있다.
장준덕 hyun@schooli.kr
입시알리미 교육초대석
회사소개조직도회사연혁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FAQ         
주소·: (06953) 서울시 동작구 대방동2길 40-10, 302호등록번호 : 서울 아 02348 등록일 : 2012년 11월 19일 통신판매업 : 제 2017-서울동작-0398호

발행·편집인 : 윤현한 청소년보호 및 윤리강령 책임자 : 장준덕 전화 : 02-811-0888 팩스 : 02-831-4689 이메일 : hyun@schooli.kr

경북본부: 경상북도 청송군 진보면 진안서1길 20

< 스쿨아이티비 >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